컴퓨터 고장은 불량한 전원 공급에서 시작된다.

반응형

* 컴퓨터 전원은 잘 켜지고 팬 돌아가는 소리도 잘 들리는데, 모니터에 아무것도 표시가 안 되는 증상 *

요즘 컴퓨터는 각 부품의 성능이 좋아지면서 높은 전력을 필요로 하게 되면서, 컴퓨터 파워서플라이도 갈수록 높은 성능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일부 저가형 파워의 안정성 문제나 성능 표기에 관한 문제점 등은, 마음나무이야기님께서 이미 글을 올려주셨기 때문에 컴치초탈에서는 실제 파워서플라이 불량 증상을 몇 가지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

아래 그림은 파워서플라이 불량 증상 중에서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콘덴서 터짐 현상입니다.
노란색으로 표시된 콘덴서들은 전부 터진 상태로 이미 전해액이 바깥으로 분출된 상태입니다.
아주 불안한 상태로 보이지만 대부분 모르고 그냥 사용합니다.
사용자가 파워서플라이를 뜯어서 볼 수 있는 것도 아니고, 결정적으로 컴퓨터가 잘 켜지는 것이 문제입니다.
심지어 몇 시간씩 게임을 해도 컴퓨터가 잘 돌아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파워서플라이 콘덴서 터짐


위에 것과 같은 파워서플라이입니다. 자세히 보면 기판도 이미 탄 흔적이 역력합니다.
이정도면 사용자가 타는 냄새를 맡았을 수도 있었을 텐데, 잘 몰랐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파워서플라이 기판 탐


콘덴서 부분만 확대해 보았습니다. 콘덴서가 이정도가 될 때가지 꽤 많은 시간이 흘렀을 것입니다.
그동안 불안한 전력 공급으로 인하여 각종 부품에 영향을 미치고 결국 메인보드까지 사망할 수 있습니다.
실제 이 파워서플라이가 붙어 있던 컴퓨터의 메인보드가 견디지 못하고 고장이 나고 말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콘덴서 터짐 현상 확대


이 파워서플라이는 또, 다른 것입니다.
이 컴퓨터는 학생이 게임을 하다가 자주 컴퓨터가 멈추거나 꺼지는 증상으로 수리를 요청한 것인데, 위에 것보다는 덜 하지만 콘덴서 몇 개가 터지고 부풀어 오르는 중입니다.
고장 원인은 바로 요넘들 때문입니다. 다행히 다른 부품들은 아직 괜찮은 상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콘덴서 불량 진행 중

이 파워서플라이는 콘덴서가 딱 한 개가 터지고 있는 중입니다.
별 문제 없어 보이지만 실제 컴퓨터는 계속 꺼지거나 전원이 켜지지 않은 증상이 있었습니다.
물론 원인도 이 것 때문으로 밝혀졌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파워서플라이 간단 점검 방법.

파워서플라이는 사용자가 뜯어서 간단하게 확인 할 수 있는 부품이 아닙니다.
다만, 컴퓨터에서 약간이라도 타는 냄새가 나거나 팬 돌아가는 소음이 파워서플라이 쪽에서 들리면 바로 AS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전원 코드를 꼽는 쪽에 파워서플라이 팬이 달려있는데, 그 쪽에서 공기가 바깥으로 나오는 것이 느껴지지 않는다면 파워 펜이 돌아가지 않는 경우이니 이때도 점검을 꼭, 해야합니다.

파워서플라이는 내부 공간이 좁고 부품들이 근접 상태로 배치가 되기 때문에 팬이 안 돌거나 먼지가 많이 끼어서 내부 공기를 잘 순환 시켜주지 못 할 경우 고장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컴퓨터가 꺼지는 증상이 나타나면 최대한 빠른 시일에 점검을 받아야 다른 부품까지 망가지는 것을 방지할 수 있고 비용도 줄일 수 있습니다.

파워서플라이는 불량 증세가 심해져도 알 수 있는 방법이 없기 때문에 마지막 순간 즉, 컴퓨터가 사용 중 자주 꺼지거나  전원이 안 켜지는 증상, 컴퓨터 전원은 잘 켜지고 팬 돌아가는 소리도 잘 들리는데 모니터에 아무것도 표시가 안 되는 증상이 발생할 때까지 그냥 사용하게 됩니다.

하드디스크 고장 원인도 이 파워서플라이 문제인 경우가 상당히 많습니다.

반응형

댓글()
  1. Neko 2010.01.14 17: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컴치초탈님 쫌 길게 여쭤봐도 될까 싶습니다.

    파워가 고장난 건 아니고, 그냥 한 번 뜯어봤습니다. 사용기간도 좀 됐고, 모험을 좀 좋아해서요.;;

    정류콘덴서 아래부분에서 전해액이 조금 나와서 갈색으로 녹슨 거처럼 굳었는데요. (콘덴서 바닥하고, 기판사이는 거의 이 액체로 붙어버린 것 같고 합니다. 바로 옆에는 들어가는 전선이 심어져있구요.)

    콘덴서를 교환해줘야 하나요? 무상A/S 지나서 교환해보려고, 검색해봤는데, 국산품은 크기맞는게 없네요.
    택배보내려니 귀챦은 면도 있고, 비용도 그렇구요. 간단 땜질은 할 수 있어서요.
    크기 안맞아도, 콘덴서 다리 같은 재질 구해서 연결해주면 될까요? 훔~

    • BlogIcon 컴치초탈 2010.01.14 2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현재 컴퓨터 작동에 문제가 없다면 아마도 neko님이 보신 것은 전해액이 아닐 가능성이 높습니다.
      콘덴서나 저항등 부품 소자를 고정하기 위해 실리콘 등으로 고정시켜 놓은 것이 그렇게 보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전해액이 흐를 정도면 콘덴서 상단이 터지거나 콘덴서 밑 부분으로 내부 물질이 밀고 나오는 것이 보여야 합니다.
      잘 확인해 보세요.

  2. Neko 2010.01.14 2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 내주셔서, 알려주셔서, 말씀 정말 감사합니다. (_ _)

    저도 제작된 파워사이트에 가서, 사진을 봤는데요. 콘덴서 아래에 하얀 기름같은 것이 발라져 있는 것 처럼 보였습니다.

    사진은 이녀석이거든요. 이게 그 하얀액체일까요? 윗부분은 멀쩡하거든요.

    http://image.fileslink.com/6cccbdfe014bda4/P100113001.jpg


    또 염치 없지만, 말씀 한 번 부탁드릴께요. (_ _)

    • BlogIcon 컴치초탈 2010.01.14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그게 원래 흰색이던 것이 장시간 사용하다보니 열 때문에 색이 변한 듯 합니다.
      일단, 콘덴서는 외관상으로는 문제가 없어 보입니다.

      참고로 콘덴서는 터지는 불량 외에도 용량 감퇴가 발생하기도 하는데 이것은 겉모양만 가지고 판단할 수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3. Neko 2010.01.15 09: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감사말씀 드립니다.
    요즘에 파워가 중요하다고 해서, 여기저기 서핑으로 알아봤었습니다. 완전 초보면 용감하게 쓰겠지만, 메인보드에 위험할 수 있고~ 전압이 일정치않고~ 이런 걸 배우다보니, 더 복잡해졌습니다.
    그래봤자 얄팍하게 알아 가지고, 어설픈 지식으로, 제가 좀 신경이 쓰였었네요. 어설프게 아는 거 좀 안좋은 거 같습니다. 컴치초심해야 겠습니다.^ㅡ^
    자주 놀러오께요. 복많이 받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