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 TV는 15년 써도 멀쩡한데 컴퓨터는 왜?

멀쩡한 컴퓨터를 왜 바꿔야 하는지 모르겠다며 그 이유에 관하여 질문하는 분들이 계셔서 다들 아는 사실이겠지만, 그분들을 위해서 간단하게 정리해보려고 합니다. (때 되면, 왜 바꿔야 하는지 잘 모르는 분들만 읽으세요!)
 
컴퓨터는 일반 가전제품들과 달리 사용기간이 6~7년 이상 지나면, 겉보기에 멀쩡하고 작동도 잘 하는데 사용하지 못하고 그냥 버리든지 단돈 몇 천 원에 고물상에 넘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10년 넘게 사용해도 아무 고장없는 일반 가전제품과 비교하면 언뜻 이해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때문에 학생들이 컴퓨터가 느려서 못 쓰겠다고 해도 고장도 없고 멀쩡한데 무슨 얘기냐며 오히려 구박만 주는 부모님들도 계십니다.
(요즘은 부모님들도 컴퓨터를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덜 하지만, 불과 몇년 전 만해도 이런 일이 많이 있었습니다.)

*본문에서 컴퓨터 수명을 6년 정도로 잡은 것은 평균적으로 그렇다는 것이지 모든 컴퓨터가 그렇다는 것은 아닙니다.*

먼저 간단하게 최신형 컴퓨터가 느리게 작동하는 이유을 알아보겠습니다.

신형 컴퓨터를 구입하고 1년도 지나지 않았는데 많이 느려지는 때가 있는데, 그 원인으로 기계쪽은 대부분 하드디스크 불량이나 시스템 내부 과열. CPU 또는 비디오카드 칩셋 과열이 대부분입니다.
이럴 때는 간헐적인 시스템 다운 증상과 꺼짐 증상. 인터넷 사용 시 많이 느려지는 증상 등 컴퓨터가 느리게 작동합니다.

그 외 소프트웨어적인 문제로는 바이러스나 악성코드에 감염 되었을 때, 프로그램 충돌, 램상주 프로그램 과다 작동으로 인하여 컴퓨터가 버벅거리는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이런 경우는 적절한 조치를 취하면 금방 정상 속도를 회복하게 됩니다.


신형 컴퓨터들은 어떻게든 문제를 해결하면 금방 정상 작동하기 때문에 괜찮지만 구형 컴퓨터들은 그렇지가 못합니다.
구형 컴퓨터가 느리게 작동하는 이유는 우선 위쪽에서 언급한 신형컴퓨터의 문제점이 그대로 적용됩니다.

문제는 구형 컴퓨터들은 이런 외적인 문제가 전혀 없는 상태에서도 원래 느리게 작동한다는 것입니다.
기계가 고장나거나 바이러스나 악성코드에 감염되지 않은 상태에서도 원래 느리게 작동하는 컴퓨터, 바로 이것 때문에 컴퓨터 구입 후 일정 기간이 지나면 교체 시기가 다 되었다고 얘기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왜 멀쩡한 기계가 저절로 느려지는 것일까요?
사실 기계가 느려지는 것은 아니겠지요. 중간에 어떤 것이든 업그레이드를 조금이라도 했다면 오히려 더 빨라져야 맞겟지요. 하지만, 컴퓨터 사용 기간이 5년 이상만 지나게 되면 어쩔 수 없이 많이 느려지게 됩니다. 심지어 특정 프로그램이나 온라인 게임은 아예 설치조차 불가능한 경우도 많이 있습니다.

왜냐하면, 컴퓨터는 성능 향상이 거의 없는 상태에서 프로그램은 급속도로 발전하고, 고성능을 요구하는 각종 기능과 상상도 못할 정도로 커지는 용량 때문에 오래된 컴퓨터는 상태가 아무리 좋아도 프로그램을 느리게 실행하거나 아예 작동시키지 못하는 사태가 벌어지는 것입니다.

지극히 간단한 예로, 구형 컴퓨터의 메모리는 극히 일부지만, 아직도 256MB를(512MB는 아직도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사용하는 것들도 있습니다. 반면, 신형 컴퓨터들은 기본 2GB(2048MB)에서 4GB을 장착하고 있구요.
하드디스크는 구형 컴퓨터는 40GB 짜리를 사용하는 것도 있는데, 신형 컴퓨터는 거의가 160GB 이상을 사용하고 있고, 요즘은 500GB 대용량을 장착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또한, CPU나 비디오카드 등 핵심 부품들의 성능 차이는 말할 것도 없을 정도로 많은 차이가 납니다.

컴퓨터를 구성하고 있는 기본 기능은 이렇게 차이가 나는데, 신형이나 구형 컴퓨터가 작동시켜야하는 프로그램은 모두 같습니다.

인터넷을 접속해도 구형컴퓨터 전용 페이지가 따로 있는 것도 아니며, 온라인 게임을 실행해도 구형컴퓨터 전용 게임이 있는 것이 아닙니다. 오히려 모든 프로그램이나 게임은 신형 컴퓨터의 높은 성능에 맞춰서 개발을 하고 있기 때문에 구형 컴퓨터는 갈수록 늦게 실행되거나 실행 불가능한 지경까지 이르게 되는 것입니다.

지금 집에서 사용하는 컴퓨터가 5~6년 정도 혹은 7~8년 이상 지난 것이라면, 겉으로 봐서 아무리 멀쩡해 보여도 이제 저넘 수명도 다 돼 가는구나 생각하면 틀림없을 것입니다.


댓글()
  1. BlogIcon hadesragon 2009.04.05 2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솔직히 컴퓨터로 게임만 하지 않으면 컴퓨터의 수명은 오래갈수 있다고 봅니다.
    대부분의 컴퓨터 업그레이드는 새로나온 게임이 돌아가지 않거나 느리게 돌아갈때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PC방을 가는 이유도 거기에 있고요.ㅋㅋㅋ
    그래서 저같은 맥유저는 참으로 오래 쓸수있죠.... 게임에 신경을 안쓰거든요 \0_0/

    • BlogIcon 컴치초탈 2009.04.06 0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제 생각에 게임과 컴퓨터는 따로 생각하기 힘들정도로 밀접한 관계를 형성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리니지 2나 아이온 같은 대형 게임들은 아예 전용 컴퓨터를 판매하고 있을 정도이니 말입니다.

  2. BlogIcon 준인 2009.04.06 00: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같은 원도 유저도 오피스만 쓰면 10년은 쓴다는(제 예전 노트북이 그랬습니다. 2월달 날자로 사망선고가 내려졌지만요.(순간 퍽 소리와 함께 메인보드 사망....))

    • BlogIcon 컴치초탈 2009.04.06 0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준인님 안녕하세요.
      요즘은 리눅스같은 운영체제도 예전같이 저사양 컴퓨터에서는 잘 돌아가지 않더군요.

      요즘은 컴퓨터로 처리해야할 일이 갈수록 많아지는 추세이니 달랑 오피스만 사용하기는 좀 무리가 있겠지요!^^

  3. 2009.04.06 05: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 설득력이 부족한듯 싶네요

    물론 제 컴퓨터는 지금 5년을 썻고요

    예전보다 많이 느려진건 사실입니다만

    저글을 읽는 부모님분(컴퓨터를 바꿔달라는 자제분이 있는 집안 이지요)

    과연 설득을 가질수 있을까요?

    이유가 좀 부족한경우인듯 해요

    저야 제가 돈주고 바꾼다니까 아무말도 안하지만

    학생들 입장에서는 저 이유로 설득하기엔 무리수가 있어보이는군요

    컴퓨터 바꾸는 이유가

    대부분 게임이나

    그래픽관련 종사자들이 고사양의 컴퓨터를 필요로 하는 경우이지요

    학생들 같은경우는 선자에 속하기 때문에

    부모님들이 안바꿔 주는건 당연 지사고요...

    그리고 피씨방은 컴퓨터 사양이 좋아도 자주간답니다 ^^;;

    (사양도 있지만 피씨방만의 혜택 때문에 가는경우가 허다하지요)

    • BlogIcon 컴치초탈 2009.04.06 0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젯 밤에 쓸 때는 괜찮아 보이더니 댓글을 보니 적절하지 못한 표현이 몇 군데 보여서 본문을 조금 수정했습니다. 피씨방 얘기도 포함해서요.

      원래 이 글은 구형 피씨들을 교채해야 하는 이유가 아니라 왜 일정 시간이 지나면 컴퓨터는 빨리 작동하지 못하는가에 대해서 쓸려고 했습니다.

      CPU가 신형컴퓨터에 비해서 느린 이유, 메모리가 컴퓨터에 많이 장착되야 하는 이유, 메모리 용량이 작으면 하드디스크 읽는 불은 왜 만날 반짝거리는지 등...
      게다가 온라인 게임을 설치조차 불가능한 황당한 이유도 좀 알아보구요.

      실제 자료 정리도 꽤 하고 글도 어느정도 작성을 했었지만, 쓰다보니 내용이 너무 많아지기도 했지만 과연 이렇게 세세하게 설명을 해봤자 누군가 제대로 읽기나 할지, 또는 정확히 이해를 할 수 있을지 의문이 생기더군요.

      다만, 요즘은 꼭 게임이나 그래픽 관련 작업을 하지 않아도 컴퓨터 사양이 낮으면 상당한 스트레스를 받게 됩니다.
      요즘은 인터넷만 사용해도 동영상이나 사진들이 많기 때문에 저사양에서는 상당히 버벅거리게 됩니다.
      그 외에도 홈페이지 관리나 블로그에 글을 작성하고 올릴 때도 저 사양 컴퓨터를 사용하면 답답한 시간을 참고 기다려야 할 때도 생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4. BlogIcon 구차니 2009.04.06 0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컴퓨터의 소리를 잘 들어 보면
    show me the money! 를 외치는 소리가 들립니다 ㅋㅋ

    워낙 기술의 개발이 빠른 분야이다 보니, 이제는 솔찍히 5년 쓸거 바라보지도 않고
    1~2년 정도 쓰고 버텨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중고나 조립을 한답니다.

    고장난것도 아닌데 버리기는 아깝고. 정도 들었다 보니 처분하기도 쉽지 않고
    이래저래 문제가 있더라구요 ^^;

  5. 흠.... 2009.04.07 0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만 봤을 때는 가전제품처럼 오래 쓰지 못하는 컴퓨터를 비판하는 내용일 줄 알았는데 오히려 그 반대글 이었군요.^^;; 사실 제가 보기엔 컴퓨터 수명이 짧은 구조자체가 잘못되었다고 봅니다. 반대로 오히려 15년 써도 멀쩡(꼭 그만큼은 아니더라도...)해야 한게 맞다고 봅니다. 그리고 게임이나 3d작업 같은 것들만 아니라면 오래 쓸 수도 있긴 하구요. 컴퓨터 프로그래머들은 한정된 사양안에서 최대한의 퍼포먼스를 구현하려는 노력이나 꼼수(?)같은 게 부족하다고 봅니다. 자신들의 능력을 발현하려다가도 조금만 벽에 부딪히면 그걸 더 높은 사양으로 해결하려 하려는 것 같아요. 머...그래야지 컴퓨터 부품산업이 돌아가기야 하겠지만요.....

    • BlogIcon 컴치초탈 2009.04.07 2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물론 오래 사용할 수 있다면 좋겠지만 발전적인 부분에서 본다면 오히려 손해일 수도 있겠습니다.
      오늘 메인보드만 100만원이 넘어가는 최신, 최고급 사양에 FDD 커넥터를 제공하고 있는 것을 보고 잠깐 어이가 없기도 했습니다.
      마찬가지로 너무 오래된 제품, 규격에 전부 맞추다 보면 오히려 발전적인 방향으로 나가는데 걸림돌이 될 수도 있다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6. BlogIcon 하타 2009.04.07 0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냉장고나 TV와 달리, 부품별로 구입하여, 파츠별로 따로 조립/분해가 가능하다는 것도 한 몫 한다고 생각되는군요...
    어쨌든, 요즈음 컴퓨터 교체 주기는 거의 3~4년 주기로 짧아졌죠... 그만큼 컴퓨터 성능의 발전은 갈수록 빨라지고 있으니.. 역시 인텔은 UFO를 주운것이 틀림없다(...)

    • BlogIcon 컴치초탈 2009.04.07 2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보기에는 3~4년도 사실 깁니다.
      1년만 지나면 벌써 늦다고 짜증 부리는 분들도 많이 계십니다. 물론 게임을 특히 좋아하는 일부 메니아들 얘기입니다...

  7. BlogIcon 앤더슨 2009.04.11 1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형 컴퓨터는 40BG 짜리를 사용하는 것도 있는데" 40BG -> 40GB
    오타 수정 부탁드립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8. 비공감 2009.04.21 18: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용 외적인 소프트웨어 바뀌니 컴도 오래 못쓴다는 말씀인데
    당연한 말이죠? 하드웨어 측면에서 다룰 제목이라고 보여집니다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