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카드 불량 중에는 특이한 경우도 있습니다

컴퓨터 고장 증상 중에서 비디오카드와 메모리는 다른 부품들과는 다르게 메인보드에서 인식하지 못할 경우 컴퓨터 부팅 자체가 불가능 합니다.

흔히 말하는 컴퓨터에서 삑삑 거리는 소리가 길게 나면 메모리 접촉 불량, 짧게 여러 번 반복하면 비디오카드 접촉 불량으로 컴퓨터를 켜면 전원은 작동하지만 모니터에 아무 것도 표시되지 않게 됩니다.


그래서 컴퓨터 전원을 켜고 삑 소리가 짧게 한 번 나고 키보드 Num Lock에 불이 켜지면 일단 부팅이 완료된 것으로 보고 비디오카드와 메모리 인식 문제는 없는 것으로 판단하게 됩니다.


게다가 윈도우가 시작될 때 나오는 음악 소리까지 들을 수 있다면 비디오카드나 메모리는 일단 제외하고 다른 부품을 테스트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가장 먼저 모니터부터 의심을 할 수 있는데, 그도 그럴 것이 시스템 시작음이 나왔는데 화면이 깜깜하니 당연히 모니터 고장을 의심하게 될 것입니다.

하지만, 언제나 예외는 있습니다.

비디오카드 칩에 문제가 발생하거나 출력 라인 쪽에만 문제가 생겼을 때는 메인보드에서 인식은 정상적으로 이뤄지지만 화면에는 아무것도 표시하지 못하거나 줄이 생기기도 하고 점선 또는 알아볼 수 없는 문자가 표시되기도 합니다.


그나마 점선이나 깨지는 문자라도 화면에 표시라도 되면 비디오카드를 의심해 볼 텐데 출력 라인에만 문제가 발생했을 때는 컴퓨터는 정상적으로 부팅되지만 모니터 화면은 깜깜한 상태로 응답이 없기 때문에 쉽게 찾아내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또하나, 요즘은 대부분의 메인보드는 내장형 비디오칩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만약 슬롯에 꽂은 비디오카드가 인식되지 않을 경우 자동으로 내장형 비디오칩이 작동하게 됩니다.
당연히 컴퓨터는 정상적으로 부팅이 이뤄지고 모니터 케이블은 비디오카드 출력 단자에 꽂혀 있기 때문에 화면은 아무 것도 표시되지 않는 증상이 발생합니다.

이때도 윈도우 시작음을 들을 수 있습니다.
테스트 방법은 비디오카들 빼고 내장형 비디오 출력 단자에 모니터 선을 연결해보면 금방 알 수있습니다.


참고로 컴퓨터 부품을 교체했을 때 새 제품이라고 해서 고장이 없을 것이라 믿어서는 안 됩니다.
특히 하드디스크는 새 제품 중에도 불량이 좀 있는 편입니다.
아무래도 유통과정에서 케이스 없이 뽁뽁이로 대충 감아서 움직이다 보니 그런 것일 수도 있습니다.


비디오카드나 램, 메인보드도 초기 불량이 꽤 있는 편입니다.


오늘도 아수스 메인보드를 새 것으로 교체했는데, 게임을 실행하면 랙이 걸렸다 풀렸다를 반복하는 증상이 있어서 이것 저것 전부 테스트해 봤지만 결국은 다른 보드로 교체해서야 정상 작동하는 것을 확인한 컴퓨터가 있었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