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려터진 잉크젯프린터 잉크도 절약하고 인쇄는 총알 같이 빠르게 해보자.

보급형 잉크젯 프린터나 복합기를 사용하면 인쇄 속도도 느리고 잉크도 너무 빨리 닳아 없어집니다.
구형 제품들과 비교하면 인쇄 속도는 빨라졌지만, 잉크 용량은 터무니없이 적어서 A4 용지 100장도 출력을 못 하는 것들이 많습니다.

게다가 요즘은 사진들이 해상도가 높아서 사진이나 그림을 출력하면, 몇 장 못 뽑고 잉크가 뚝, 떨어집니다.
그렇다고 비싼 정품 잉크 사서 쓰기에는 지출이 너무 큽니다.
잉크 충전을 해서 사용하면 되겠지만, 근본적으로 잉크를 절약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아래 그림처럼 프린터 등록 정보를 실행하여, 인쇄 품질을 설정하는 것만으로 잉크를 아끼고 인쇄 속도도 빠르게 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린터에 따라서 조금씩 다르게 표시가 됩니다.
구형 프린터들은 대부분 위 그림처럼 보통과 간단하게 인쇄(보통은 기본 값입니다. 간단하게 인쇄를 선택하면 잉크도 절약하고 인쇄 속도도 빨라집니다.)로 표시됩니다.

요즘 나오는 복합기들은 표준인쇄, 고속 초안인쇄(빠르고 잉크 절약 모드)로 표시가 됩니다.

간단하게 인쇄나 고속 초안모드는 둘 다 잉크 절약 모드로 출력됩니다.
실제 맨 처음 이렇게 설정하고 인쇄를 하면 빠른 속도에 놀랄 정도입니다.
그렇다고 인쇄물이 아주 흐릿하지도 않습니다.


사진이나 도안 같은 중요 인쇄물이 아니라면, 아무 문제 없을 것입니다.
제어판의 프린터 설정에서, 설정을 한 번만 해 놓으면, 앞으로 모든 문서는 잉크 절약 모드로 출력됩니다.
만약 중간에 중요한 문서를 출력할 때에는 인쇄 메뉴 창에서 프린터 설정을 임시로 보통이나 표준으로 맞춰서 사용하면 그 문서만 표준 값으로 출력됩니다.

레이저프린터나 복합기는 토너 절약 모드를 사용하면 토너 교체 비용을 많이 줄일 수 있습니다.
레이저는 토너 절약 모드를 사용해도 출력물이 아주 깨끗합니다.

인쇄 속도도 빠르고 잉크도 절약되는데 한 번 해볼 만 하잖아요?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