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여름 서해안 청포대해수욕장, 올 해도 갈 수 있을까?

생활경제/혼잣소리|2008. 5. 3. 20:30

작년 여름 서해안 청포대 해수욕장 사진들이다. 바닷가 소나무 숲 야영장에 텐트를 치고 즐거웠던 기억이 새롭다.
해마다 서해안 쪽으로만 휴가를 갔는데, 올 해도 그냥 가도 될런지...

깨끗했던 작년 청포대 해수욕장 사진들 몇 장 감상.

야영장 바로 앞에 야외 식당. 노래방 기기 소리가 좀 컸던 기억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청포대 야영장


소나무 숲 야영장에서 바라보는 바다. 똥개슈퍼가 멀리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청포대 소나무 숲


청포대 해수욕장의 드 넓은 백사장. 물이 빠지면 정말 한 참 가야 바닷 물을 만날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청포대 백사장


요넘, 한가하기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갈매기


조개 잡는다고 갯벌을 있는대로 파해쳤던 ㅎㅎㅎ, 알고보니 10cm도 안 되게 살살 걷어만 내도 조개가 나왔 다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때는 이렇게 갯 벌에 갈매기가  많았었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로 옆에서 사진을 찍어도 무관심.

사용자 삽입 이미지갈매기 날다


폼나게 날아도 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깨끗한 모래 위를 기어다니는 조개들(넌 이름이 뭐냐?)

사용자 삽입 이미지조개


애들은 물놀이에 정신 없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청포대 해수욕장


갈매기 또 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청포대 갯벌


나도 해수욕 중.(쉬~하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앗! 먹이 발견.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 이넘들 신났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뭘 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 나는 갯벌 지킴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갯벌 갈매기


누구든지 걸리기만 해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갯벌을 잘 지켜야 할텐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